리드머

주메뉴

최근 공지사항 및 SNS 링크

통합검색
  • Twitter
  • Facebook
  • Youtube
  • 통합검색

컨텐츠

Feature

  1. Home
  2. Feature
‘Juneteenth’ 기념, #BlackLivesMatter를 외친 블랙뮤직 베스트 10
리드머 작성 | 2020-06-22 06:22 업데이트 | 추천추천하기 3 | 스크랩스크랩 | 959 View




남북전쟁 막바지였던 1865 6 19, 북부 연합군의 장군이었던 고든 그랜저(Gordon Granger)가 텍사스주 갤버스턴(Galveston)에 도착하여 전쟁이 끝났음을 알림과 동시에, 노예 신분이었던 모든 흑인이 자유가 되었음을 선포했다. 

당시 대통령이었던 에이브러햄 링컨(Arbraham Licoln)이 노예 해방 선언을 한 건 1863 1 1일이었지만, 이것이 텍사스주에 닿기까지는 2년 반이라는 시간이 걸렸다. 이로써 미국 전역에서 공식적으로 노예제가 종식된 것이다. 이후 미국에 사는 흑인들은 6 19일을 ‘Juneteenth’라는 이름으로 부르며 기념하고 있다. 그만큼 6 19일은 미국에 살고 있는 흑인들에게 아주 중요한 날 중 하나다.

 

하지만 익히 알고 있듯이, 백인에 의한 인종차별은 오늘날까지도 교묘하고 야만적인 방식으로 이루어지고 있다. 지난 5 25일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에서 조지 플루이드(Geroge Floyd)가 백인 경찰에게 진압당하는 중 무릎으로 목이 졸려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. 이 비극적인 사건은 동영상으로 남겨져 SNS를 통해 퍼져나갔고, 분노하는 여론이 커지기 시작했다.

 

이후 미국 전역에서 #BlackLivesMatter를 외치는 시위가 촉발되었고, 이에 트럼프 정부와 경찰 당국은 강경 진압으로 대응하며 인종 갈등을 더욱 부추기고 있다. 노예제가 종식된 지 약 150년이 지났지만, 인종차별은 여전히 살아 숨 쉬는 현실이다.

 

현재 흑인 뮤지션들과 셀럽들도 직접 시위에 참여하거나 SNS를 통해 입장을 발표하는 등, 다양한 방법으로 #BlackLivesMatter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. 더불어 본업인 작품 활동을 통해 현 상황에 대한 메시지를 전하는 아티스트들도 많아졌다.

 

그간 정치적인 활동을 활발히 했던 킬러 마이크(Killer Mike)가 속한 런 더 쥬얼스(Run The Jewels)는 오랜만에 발표한 [Run The Jewels 4] - 사건 이전에 작업했다고 하지만 - 현 상황에 딱 맞아떨어지는 메시지로 깊은 울림을 주고 있고, 현세대를 대표하는 랩퍼 중 하나인 릴 베이비(Lil Baby) “The Bigger Picture”라는 곡을 발표하며 사람들의 행동을 촉구하고 있다.

 

그런 가운데 미국 내 흑인들은 ‘Juneteenth’를 맞았다. 그리고 이를 기다렸다는 듯 더 많은 흑인 아티스트들이 현 상황에 대한 메시지를 담은 곡들을 쏟아냈다. 비욘세(Beyonce)부터 퍼블릭 에너미(Public Enemy)까지, 다양한 세대와 장르를 아우르는 수많은 아티스트가 발표한 곡 중 주목할 만한 10곡을 소개해본다.

 

*순서는 아티스트 이름순



Anderson .Paak - Lockdown

 


 

 

Amber Mark - My People

 


 

 

Beyonce - BLACK PARADE

 

 

 

Conway the Machine - Front Lines

 


 

 

H.E.R. - I Can’t Breathe

 

 

 

Kiane Lede - Dear Mr. President

 

 

 

 

Noname - Song 33

 

 

 

Public Enemy - State of the Union (STFU)

 

 

 

 

Raury - Take Back the Power

 

 

 

Wale - JUNE 5th / QueenZnGodZ

 

 

#BlackLivesMatter

- Copyrights ⓒ 리드머(www.rhythmer.net) / 글: 리드머
모든 리드머 콘텐츠는 사전동의 없이 영리적으로 이용하실 수 없습니다.

코멘트

  • 등록

목록 다음

관심 게시물

  1. 로딩중
GO TOP

사이트맵

리드머(RHYTHMER) | 등록번호: 서울아00915 (등록일자: 2009. 7. 17) | 제호: 리드머 | 발행인, 편집인: 강일권 | 청소년보호책임자: 강일권
발행소: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교동 375-46 도원빌딩 B1 | 발행일자: 2020년 07월 08일 | Tel. 02.3472.6680 Fax. 02.2179.8991

이메일 GO TOP